도내 스마트팜 농가, 성공사례 늘면서 도입 농가‘껑충’
2019/02/20 13:01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생산성 높여주고 노동비․병해충 낮춰줘... 농가사례들 속속 입증

15.jpg

도내 스마트팜 농가, 성공사례 늘면서 도입 농가‘껑충’

 생산성 높여주고 노동비․병해충 낮춰줘... 농가사례들 속속 입증

 도, 지난해 494백만원 보다 4배 많은 1,956백만원 확대 지원


[경북=국내뉴스]안정근 기자 = “스마트 팜요? 저에게는 가족을 돌려준 고마운 존재죠”...9년 전 귀농해 경주 강동면에서 아람농원을 운영하는 김인수(45세) 농가는 스마트팜 도입 3년 만에 예찬론자가 됐다.

기존 토마토 시설하우스에 2천만원 스마트팜이 더해졌을 뿐인데 생산량은 30%가량 늘었다. 토경재배시 제곱미터(㎡)당 7kg 수준에 머물렀던 생산량이 고설 양액시설과 스마트팜 ICT를 도입 후에는 247% 증가한 24.3kg까지 높아졌으며 30% 가까이 나오던 등외 상품도 전량 출하가 가능할 만큼 품질이 균일하면서도 좋아졌다. 게다가 투입 노동력도 1/3로 줄었다하니 이쯤되면 스마트팜 예찬론자가 될 법 하다.  

경북도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도내 스마트팜 도입농가와 면적은 314농가 146ha로 집계됐다. 시설원예 ICT융복합 확산 지원을 시작한 2014년 4ha(경북)에 비해 142ha가 늘어난 면적이다.

경북도 관계자는 “불과 몇 년 전만 해도 설비 관련 인증제도와 표준화 미비로 높은 투입비용에 비해 스마트팜이 어떤 이익을 가져다줄 것인가에 대한 확신이 낮았지만, 최근 스마트팜 도입 효과를 보는 농가들이 생겨나면서 신규 진입농가가 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도는 이처럼 도입 농가가 증가하고 관련 예산지원 수요가 늘어남에 따라 올해 시설원예분야 ICT융복합확산 사업예산을 지난해 보다 4배 증가한 1,956백만원을 확대․투입한다. ∙ (’18) 8ha, 494백만원 → (’19) 17ha, 1,956백만원

또한, 우수한 도입사례를 지속 발굴하는 동시에 선도농가와 관련업체 및 연구기관 등과 커뮤니티 구축을 통해 보다 효율적으로 스마트팜이 전파․홍보 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한편, 경북도는 스마트팜 시장 부각에 따라 전문인력 양성과 연관 산업의 동반성장을 위해 지난해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사업’을 유치, 올해부터 2021년까지 상주시 사벌면 일대에 전진기지를 조성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bc2047@naver.com
국내뉴스(newsm.kr) - copyright ⓒ 국내뉴스.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종합일간|국내뉴스 (http://newsm.kr) |발행처:종교법인  발행.편집인:안정근|청소년보호책임자 : 안정근 |등록 경북 아00120 |등록일 2010년 3월18일  |편집국: 대구시 달서구 두류1동 1192-66(3층) | 경북 군위.고로.인곡 388 대표전화 :070-7690-2047  (053)621-3610 , 010-3525-2047  cbc2047@naver.com
      Copyright ⓒ 2009 newsm.kr All right reserved.
      국내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