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21(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0.08 11:3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4.jpg

 

대구환경공단, 전기차 긴급충전서비스 개시

 

대구환경공단 - 현대자동차긴급충전서비스 지원 업무협약체결

 

[대구=국내매일]편집국 김선봉 차장 = 전기차 충전인프라(충전소 120개소, 충전기 202)를 운영하고 있는 대구환경공단(이사장 강형신)은 전기차 이용자의 편의 제공 및 충전서비스 확대를 위해 현대자동차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7일부터 전기차 긴급충전서비스를 시작한다. 

 

대구환경공단은 2016년부터 대구시의 전기차 충전인프라 운영 및 구축사업을 수탁 받아 수행하고 있으며 현재 120개 충전소(충전기 202) 관제 및 운영하고 있다.

 

또한 전기차 이용자에게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긴급충전서비스를 올해 4월부터 현대자동차와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긴급충전서비스 차량(2)을 지원받아 107()부터 서비스를 개시한다.

 

긴급충전서비스는 이동형충전기(20kW)를 탑재한 차량을 이용해 방전 또는 충전량 부족으로 전기차충전소까지 이동이 불가한 전기차에 한해 1회 무료로 지원받을 수 있는 서비스이다. 대구 지역내 모든 전기차 이용자는 제조사 구분 없이 디시(DC)콤보, 차데모커넥터를 이용하는 차량이라면 1회 충전서비스 시 7kWh의 전기를 충전 받아 약 40km정도 주행이 가능하다. 대구 전기차 충전기 관제센터(053-605-8060)

 

또한 긴급충전서비스 중 전기차 이용자에게 충전소 이용 방법, 충전에티켓, 전기차 충전방해행위 과태료 부과에 대한 사항 등을 전달해전기차 선도도시 대구에 걸맞은 성숙한 충전문화가 조속히 정착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편집국=김선봉차장 기자 cbc2047@naver.com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전체댓글 0

  • 2300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환경공단, 전기차 긴급충전서비스 개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