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1-15(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04 08:3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19 경북사과 Festival’,  서울광장에서 성황리에 열려

 

 다양한 소비촉진 및 부대행사 마련, 경북사과에 대한 시민 관심 높여

 

[국내매일]안정근 기자 = 경상북도는 전국 사과 생산량의 66%(전국1)를 차지하고 최고의 품질을 자랑하는 경북사과의 우수성을 알리고자 5일부터 사흘간 서울광장에서‘2019 경북사과 Festival’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14번째를 맞는 이번행사는 ! 대한민국은 지금 경북사과와 열애 중!’ 이라는 부제와 함께 다양한 체험행사와 풍부한 즐길 거리를 제공하여 소비자의 관심을 이끌어낼 예정이다.

 

대도시 소비자를 대상으로 경북사과를 직접 홍보하여 인지도를 높이고, 소비촉진을 통한 농업인 소득향상을 도모하기 위하여 시민들이 직접 참여하는 애플로또, 사과탑 쌓기, 경북사과 사진콘테스트, 전통놀이 체험행사 등 다양한 부대 행사를 마련했다.

 

특히 이번 행사에서는 여름철 폭염과 가뭄으로 생육이 부진했던 전년과 달리 기상호조로 생산량은 증가 했으나, 이른 추석으로 착색이 부진하여 출하하지 못한 물량이 한꺼번에 출하 되고 최근 태풍의 영향으로 사과의 품위가 좋지 못하여 가격이 하락하는 등 상심이 컸을 농업인들을 위로하기 위해 사과주산지 농가 한마당 행사도 펼쳐진다.

 

행사기간에는 시민들에게 맛있고 다양한 경북사과를 선보이기 위해 경북사과 명품관을 조성하여 주요품종과 유망품종을 선보이고, 2.5kg 1상자를 5천원에 판매하는 특별행사도 진행한다.

 

본 행사인 서울광장 사과홍보 행사와 함께 1030일부터 2일간 서울시청 및 청계천에서 사전 홍보시식 행사를 실시했고, 111일부터 10일간 하나로 마트(삼송, 양재, 성남, 고양)에서 경북 통합브랜드인 daily(데일리) 사과 특판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경상북도는 2015년에 사과, 복숭아, 자두, 포도를 대상으로 과수 통합브랜드‘daily(데일리)’를 개발하고, 이를 중점적으로 지원하여 품질관리와 가격 경쟁력을 높이는데 주력하고 있다.

 

또한 행사장에는 경북고향장터 사이소’, ‘6차산업 홍보관’, ‘사과주산지 시·군별 홍보 부스를 마련해 경북사과 및 사과 가공품을 선보이고 시음시식행사를 진행한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수입과실 증가, 태풍피해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 경북사과의 명성을 지켜내고 있는 농업인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이번 경북사과 홍보행사가 농민들과 소비자들이 풍성한 수확의 기쁨을 함께 나누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

 

앞으로도 경북사과가 소비자에게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고, 명품 사과 브랜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1495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019 경북사과 Festival’, 서울광장에서 성황리에 열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