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2-24(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2.13 22:2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1.jpg

도쿄올림픽 해외 전지훈련팀 ~ 경북으로 오이소!

 

2020 도쿄올림픽 참가 해외 전지훈련팀 유치단구성·운영

 

[국내매일]남은숙 기자 = 경상북도가 2020 도쿄올림픽 해외 전지훈련팀 유치에 적극 나선다.

 

도는 10일 도청 회의실에서 2020 도쿄올림픽 해외 전지훈련팀 유치를 위해 행정부지사를 단장으로 하는2020 도쿄올림픽 참가 해외 전지훈련팀 유치단을 구성하고 시·군 및 유관기관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현재 도쿄올림픽 참가국들은 일본의 방사능 오염과 중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우려로 일본과 중국내 전지훈련을 기피하고 있다.

일본과 기후 등 지리적 여건이 비슷한 한국이 해외 훈련팀 사이에서 최적의 전지훈련 장소로 각광받고 있다.

 

경북도는 문경 국군체육부대, 예천 진호국제양궁장, 상주 국제승마장, 김천 종합운동장 등 국제 규격에 맞는 스포츠 시설을 갖추고 있어 해외 전지훈련 장소로 최적의 여건을 갖추고 있다고 판단하고 올림픽 참가 전지훈련팀 유치를 위한 대책을 마련하고 본격적인 행보에 나섰다.

 

도는 시·군 및 도체육회, 경북문화관광공사 등 체육·관광 유관기관과2020 도쿄올림픽 참가 해외 전지훈련팀 유치단을 구성하여 해외 전지훈련팀을 유치·지원 하는 등 스포츠를 통해 수익을 창출하는 스포츠마케팅 전략을 구상했다.

 

이날 회의에는 도 및 시군, 체육회, 경북문화관광공사 관계자 등 40여명이 참석했다. 먼저 도 체육진흥과장이 도쿄올림픽 해외 전지훈련팀 유치계획을 설명했다. 이어 전지훈련 유치 우수사례, 지원방안 등 각 기관별 주진계획을 발표했다. 도는 체육수준별·종목별 훈련시설 제공과 훈련파트너 매칭, 숙박시설 등의 쾌적한 훈련지원 패키지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현재 수영, 카누, 근대 5종 등 14개국 4종목 410명의 선수단을 유치했다. 전략적 대책 마련으로 해외 선수단을 추가 유치한다면 경제적 효과는 물론 세계에 경상북도를 알리는 등 파급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9622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도쿄올림픽 해외 전지훈련팀 ~ 경북으로 오이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