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5-29(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5.22 16:4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4.jpg

 

바이오산업은 경제성장 촉진을 위한 돌파구!!

 

 경북도, 네이처 생명산업 협의체 실무회의 개최

 

 포스트 코로나 바이오산업 정책동향 대응 방향 논의

 

 

[국내매일]안정근 기자 = 경상북도는 22도청 회의실에서 네이처 생명산업 협의체 참여기관의 연계협력사업 추진상황과 코로나19 이후 바이오산업 정책방향의 논의를 위해 경북 네이처 생명산업 협의체실무지원단 회의를 개최했다.

 

경북 네이처 생명산업 협의체는 바이오산업을 신성장동력 산업으로 육성발전시키기 위해 도내 소재하고 있는 국가지방 연구기관, 지역대학들이 정례적인 협력채널을 통해 공동사업을 발굴하고 산업화를 체계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201910월에 구성되었다.

 

주요기능은 바이오산업의 기술정보교류 생명산업분야 국가 정책과제 공동개발 및 국비 사업화 지원 지역 기업 수요에 맞는 상용화 기술개발 지원 등으로 올해에는 6개 과제를 선정하여 추진하고 있다.

 

이번 실무회의에는 금년도 협의체 협력사업으로 선정된 과제에 대한 추진상황을 공유하고, 코로나19 이후 국가 사업화 과제 개발을 위한 논의와 도내 다양한 연구기관, 대학의 참여를 확대하는 등 향후 바이오산업의 전략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바이오산업은 인구자원환경 등 글로벌 사회문제에 대응하기 위한 돌파구이자 급속한 성장이 예상되는 유망분야이다. 특히 최근 정부에서 포스트 코로나의 주요 산업전략으로 K-바이오를 K팝을 잇는 한류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글로벌 상품화 시키겠다는 방침이다.

 

경북도에서는 이미 북부권 백신산업과 가속기 기반 신약개발을 통해 바이오산업의 가능성을 확인하고 추진 중이다.

 

경북바이오산업단지를 중심으로 SK바이오사이언스 안동백신공장, SK플라즈마 혈액제제공장과 국제백신연구소(IVI) 안동분원을 유치하고, 동물세포실증지원센터 건립('20. 10)과 백신 상용화 기술지원센터를 구축('22. 12)해 백신산업의 최적지로서의 환경을 갖춰나가고 있다.

 

또한 동해안권 중심의 가속기 기반 신약개발프로젝트 핵심사업인 세포막단백질연구소를 구축해 바이오 신약산업으로 글로벌 신약시장에서 주도권을 확보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바이오산업은 경제성장 촉진을 위한 돌파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