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10(일)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6.25 13:0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jpg

 

2.jpg

 

     대구시, 625전쟁 제70주년 행사

 

 

                                         ▸ 25일 오전 1030분 대구그랜드호텔에서,

                          625 참전용사, 보훈가족 등 120여 명 참석

 

 

[국내매일] 안정근 기자 =  대구시는 25, 625전쟁의 역사적 교훈을 되새기고 호국영령과 참전용사의 값진 희생과 숭고한 뜻을 기리는 ‘625전쟁 제70주년 행사를 개최했다.

 

대구시가 주최하고 대한민국 625참전유공자회 대구시지부(지부장 황병태) 주관한 이번 행사는 625전쟁 제70주년을 맞아 각 기관 단체장과 참전용사, 보훈단체장, 유족 등 120여명이 참석해 호국영령을 추모하고 참전용사의 희생과 용기를 기렸다.

 

이날 행사는 국민의례, 625참전영웅 감사메달 전수, 6.25 참전자 무공훈장 전수, 기념사, 625노래제창 순으로 진행되고 기념식 후에는 참전용사의 희생과 헌신에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는 위로공연도 함께 가졌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625전쟁 70주년인 해를 맞아 참전유공자에 대한 감사와 함께 영예와 자긍심을 높이기 위해 국가보훈처에서 제작한 감사메달(은화 )’을 권영진 대구시장이 전수했다.

 

625 전쟁 당시의 전공으로 수여가 결정됐지만 아직까지 훈장을 받지 못한 공로자(본인 1)와 유족(4)에게 무공훈장을 전수했다. 이 사업은 육군본부 625무공훈장찾기조사단이 2022년까지 범국가 차원에서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올해는 625전쟁이 발발한 지 70년이 되는 해로, 코로나19 재확산의 위험이 상존하는 가운데 고령의 참전유공자를 모시고 행사를 하는 것에 대해 고민이 많았지만, 올해가 평균 연령 90세인 625참전유공자들이 참여하는 사실상의 마지막 10주기 행사가 될 것으로 보아 예년보다 참여 인원을 줄여 소규모이지만 정중한 위로와 보훈의 의미를 담아 행사를 개최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특히 참전유공자의 희생과 헌신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담은 감사메달 전수무공훈장 주인공 찾아주기를 통해, 목숨을 바쳐 조국을 지켜낸 참전용사의 명예선양으로 호국보훈의 참뜻을 기리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현재의 안보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참전유공자들께서 가정과 지역사회에서 굳건하게 중심을 잡아주시기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시, 6․25전쟁 제70주년 행사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