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07(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7.22 14: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새로운 대구를 경험하세요! 출향청년 욜로(YOLO) 온나~!

 

출향청년 지역미래산업 탐방 대구기행 참가자 75명 모집

청년귀환 정보제공을 위한 SNS 플랫폼 욜로(YOLO) 온나등 오픈

 

[국내매일]안정근 기자 = 대구시와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는 역외 출향청년의 대구 귀환을 돕기 위해 지역정보와 취·창업지원 정보를 담은 뉴스레터 발송하고 페이스북 등 정보전달 채널을 오픈했다.

 

또 취업에 관심 있는 출향청년을 모집해 2 ~ 5일간 대구기행을 통해 지역을 재발견하고 귀환의향을 높일 수 있도록 자유도시 대구, 대프리구[취업편]’ 참가자를 716일부터 84일까지 모집한다.

 

학교 진학과 첫 일자리에 대한 기대감으로 주로 20대에 대구를 떠나서 수도권으로 이동하고 있지만, 2018년 대구청년실태조사 결과 서울 출향청년 중 42%의 청년들이 대구로 귀환의사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로 30대 출향 청년들은 높은 생활비 부담과 팍팍한 서울생활, 대구에 있는 가족과 친구와의 관계 등을 이유로 대구로 돌아오고 싶다고 응답했다.

 

 이에 대구시는 출향청년들이 수도권에서의 취·창업 관련 경력을 살려 유턴(U-Turn)할 수 있도록 청년귀환 프로젝트를 마련하였으며 이는 신입보다 경력직을 선호하는 지역노동시장의 특성과도 부합된다.

 

지방소멸위기, 국가균형발전측면에서 수도권으로 출향한 청년의 지방유턴지원 필요성은 더욱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청년귀환 프로젝트는 출향청년들이 다시 지역으로 돌아올 수 있는 유입채널과 유턴경로를 만들고 확대할 수 있는 모델을 만드는 첫 시범사업이다.

 

지난 5월 문을 연 청년 귀환 SNS 플랫폼 욜로(YOLO)온나는 청년들에게 대구의 새로운 정보 및 청년정책 등을 쉽게 전달할 수 있는 온라인 채널로서 매주 화요일 청년정책, 채용공고, 대외활동 등 유용한 정보를 슬기로운 YOLO 생활뉴스레터에 담아 제공하고 있으며 지역의 10여개 관련 기관이 유턴청년 지원기관 협의체를 구성해 청년유턴지원정보를 제공하고 9월부터는 챗봇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대구의 취·창업 현장 방문 및 청년문화 경험과 네트워킹을 통해 역외 청년의 귀환의향을 높여 대구로의 유턴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한 자유도시대구 대프리구 취업편은 대구소재 이전 공공기관 및 미래산업 탐방, 대구 취업 생태계 토크콘서트 등 취업연계 프로그램과 대구 도심을 탐방하고 청년문화를 체험하는 12, 23, 45일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프로그램 참가 대상은 대구·경북 지역 외 만 19세 이상 ~ 39세 이하 청년이며 84일까지 청년귀환프로젝트 SNS 플랫폼 욜로(YOLO)온나내 구글폼을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받는다. 출향청년의 대구기행을 도울 지역청년은 청년서포터즈731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SNS 플랫폼 ‘욜로(YOLO) 온나’ 등 오픈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