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07(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7.24 14:2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jpg

                                                               윤형주

 

2020대구포크페스티벌

 

윤형주, 하동균, 이한철, 윤성기, 김강주, 배재혁, 호우앤프랜즈와 함께 대구 인디뮤지션 총출동

 

랜선타고 ON 대구포크페스티벌! 다시부르는 희망노래

 

대구 공연문화를 한 단계 성장시켜 우리의 음악을 세계에 알리는 기회로 삼을 것!

 

``대구의 의료진, 간호사, 119구급대원을 비롯한 시민 모두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국내매일] 안현철 기자 = 2020대구포크페스티벌이 오는 29일부터 30일까지 양일간 `랜선타고 ON 대구포크페스티벌` 을 개최한다.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대구시민을 위로하기 위한 이번 공연은 감염병 예방을 위해 무관중 공연으로 진행된다.

 

 현장에서 볼 수는 없지만 방송 수준의 공연으로 유튜브에서 대구포크페스티벌 채널과 컬러풀대구TV 채널에서 생생하게 만나볼 수 있다. 무관중 온라인 음악공연은 현재 문화예술계에서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는 추세로 대구포크페스티벌은 라이브 음악 공연으로서의 인지도를 평가받는 자리이기도 한다.

 

4부로 진행되는 이번 대구포크페스티벌은 대구인디뮤지션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도 한 몫 하게 돼 더 기대되고 있다. 대구 인디뮤지션들은 대구의 침체된 문화예술을 다시 일으킬 수 있는 희망의 노래로 그동안 코로나19 현장에서 가장 고생한 의료진과 119구급대원을 비롯해 대구시민들에게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고 싶다고 했다.

 

 또한 오프닝 공연에서는 100명의 대구시민이 온라인으로 참여해 함께 대합창이 진행되기도 한다.

 

그동안 코로나19로 인해 개최 여부에 대해 많은 고민을 했지만 오히려 코로나19로 인해 공연 예술 문화콘텐츠가 온라인으로 빠르게 변화, 확산되고 있는 현상에서 이번 대구포크페스티벌은 대구문화예술의 성장을 위한 중요한 터닝 포인트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신홍식 대구포크페스티벌 이사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위기를 기회로 만들어가고 있는 대구시민에게 위로와 용기를 주고 함께 나아갈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되길 바란다, “온라인 채널로 진행되는 이번 이번 공연이 페스티벌의 수준을 한단계 끌어올려 대구 문화예술의 브랜드 위상이 세계 속으로 확산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개요

- 행사명 : 2020대구포크페스티벌

- 주제 : 랜선타고 ON 대구포크페스티벌 다시부르는 희망노래

- 일시 : 2020729~30PM3:00~9:00

- 장소 : 대구포크페스티벌, 컬러풀대구TV 유튜브채널

 

출연진

729: 윤형주, 배재혁, 김마스타트리오, 호우앤프랜즈, Live-O, 김종락

 이글루, 밴드 돈데크만, 조진영, 링크맨, 어쿠스틱듀오 오늘하루

 

 

730: 하동균, 이한철, 윤성기, 김강주 (Feat. 화우연-정세라), 채의진,

 구본석밴드, 홍시은, 김동식, 김태현, 도이, 최재관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020대구포크페스티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