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10(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7.24 14:5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4.jpg

 

 

 

 

경북도, 고품질쌀유통활성화 사업에 국비 19억 확보 

 

 

2021RPC분야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 도내 5개소 최종선정

 

 건조저장시설 1개소 30억원, 집진시설 4개소 17.5억원 투자

 

 

[국내매일] 편집국 김선봉 차장 = 경상북도는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인 ‘2021년 고품질쌀유통활성화사업5개소가 선정되어 국비 19억원을 확보하고 지역 쌀의 품질경쟁력 확보를 위해 475천만원(국비 19, 지방비 13, 자부담 15.5)을 투입한다고 밝혔다.

 

전국 7개 시도, 29개소 선정(경북 5, 경기 3, 강원 3, 충남 2, 전북 6, 전남 6, 경남4)

 

고품질쌀유통활성화 사업은 벼 가공시설 현대화 지원과 벼 건조저장시설 등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이를 통해 우리 쌀의 품질경쟁력을 향상시켜 거점별 대표 쌀 브랜드를 육성하고 쌀의 품질유지 및 수확기 판로 확보를 지원한다.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이번 사업은 양곡관리법에 따라 양곡가공업(도정업)을 신고한 자 또는 농협조직(농협, 조합공동사업법인 및 농협양곡)을 대상으로 RPC사업실적, 사업계획, 자부담능력 등을 종합평가해 도내 4개 업체를 최종 선정됐다.

 

선정된 도내업체는 예천군의 예천군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 문경시의동문경농협RPC’, 의성군의 안계합동RPC’, ‘의성군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이며, ‘예천군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은 두개 부문에서 선정되는 성과를 거뒀다.

 

고품질쌀유통활성화 사업의 세부사업인 벼 건조저장시설 지원사업에 선정된 예천군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에게는 총사업비 30억원(국비 12, 지방비 6, 기타 12)을 투입해 RPC의 부족한 건조저장시설 설치해 수확기 농가의 벼 매입기능을 확충하고 수확 후 관리비용 절감, 미질향상, 쌀 유통구조 개선 등으로 쌀 산업 경쟁력을 제고하게 되었으며,

 

집진시설개 보수사업에 선정된 동문경농협RPC, 의성군 안계합동RPC, 의성군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 예천군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에게는 RPC의 산물벼 반입, 건조, 가공과정에서 발생하는 분진과 미세먼지를 집진하는 시설의 개보수를 위해 전체 17.5억원(국비 7, 지방비 7, 자부담 3.5)을 투입해 RPC 종사인력의 건강 유지와 민원발생 최소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편집국=김선봉차장 기자 cbc2047@naver.com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고품질쌀유통활성화 사업에 국비 19억 확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