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2(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15 15:4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영덕군, 울진군, 울릉군 태풍피해 특별재난지역 지정

 

 국고 추가지원으로 재정부담 경감, 신속한 피해수습 지원

 

[국내매일] 안정근 기자 = 이달초 연이은 제9호 태풍 마이삭과 제10호 태풍 하이선으로 극심한 피해가 발생한 영덕군, 울진군, 울릉군이 태풍피해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됐다.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실시된 중앙 및 도 합동조사반의 예비 피해조사에서 특별재난지역 선포기준 피해액을 초과한 것으로 파악되어 15일 행정안전부에서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다.

 

경북지역 태풍 피해규모는 울릉군 471억원, 울진군 158억원, 영덕군 83억원의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각각 집계됐다.

 

 * [특별재난지역 선포기준 피해액]- 선포기준 피해액 : 영덕군 60억원, 울진군 75억원, 울릉군 75억원- 9.13일 기준 피해액 : 영덕군 83억원, 울진군 158억원, 울릉군 471억원* [특별재난지역 선포절차]  및 중앙합동조사 중앙안전관리위원회 심의 (위원장 국무총리) 선포 건의(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장) 대통령 재가선포

 

특별재난지역 선포에 따라 피해복구에 소요되는 비용 중 지방비 부담분의 일부를 국고에서 추가로 지원받게 되어 복구에 소요되는 재정적 부담을 덜게 되었으며,주택 침수농경지 유실 등의 피해를 입은 주민에게는 각종 세금 및 공공요금 감면 등의 추가 혜택이 지원된다.

 

* 특별재난지역 추가 지원사항 : 건강보험료 경감, 전기·통신·가스 등 감면

 

이철우 도지사는 태풍 피해지역에 대한 복구를 최대한 신속하게 진행해 하루빨리 안정을 되찾고 피해 주민들이 조기에 일상생활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영덕군, 울진군, 울릉군 태풍피해 특별재난지역 지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