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5(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16 13:5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대구시, 추석대비 식육판매업소 등 원산지 표시 위반 지도단속

 

 

추석 명절 다소비 식육제품 원산지 거짓표시 등 지도단속

배달앱, 온라인 판매처 등 통신판매 모니터링 시행

 

 

[국내매일] 안현철 기자 = 대구시는 추석 명절을 대비해 이달 15일부터 29일까지 다소비 식육제품에 대한 원산지 거짓표시 등의 지도단속을 실시한다.

 

이번 지도 점검은 전통시장, 백화점, 준대형마트, 온라인 마켓 등에서 판매하는 식육제품 등을 중점적으로 지도단속할 예정이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선물용 농축산물의 온라인 구매가 늘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배달 앱, 온라인 판매처 등 통신판매에 대해서도 모니터링 할 계획이다.

 

주요 점검 사항은 원산지 거짓표시 여부(의심업소 쇠고기 유전자(DNA) 검사 병행), 유통기한 또는 제조일자 위변조 여부, 무신고 불법영업 행위, 축산물위생관리법 준수사항 이행 등이며, 경미한 위반사항에 대해서는 현장에서 즉시 시정토록 지도하고, 중대한 위반사항(원산지 거짓표시)에 대해서는 형사처벌 등을 진행할 방침이다.

 

적발 시 농산물의 원산지 표시에 관한 법률에 의거 원산지 거짓표시의 경우 ‘7년 이하의 징역이나 1억원 이하의 벌금에 처할 수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시, 추석대비 식육판매업소 등 원산지 표시 위반 지도‧단속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