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2(목)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29 15:5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jpg

 

 

경북도, 친환경 논생태양식으로 토속어류 산업화 앞당긴다

 

해수부 친환경양식어업 평가에서 우수사업 선정... 국비15억 확보

 

 저비용 민간보급형 모델개발 및 미꾸리 등 토속어류 산업화 기여

 

 

[국내매일] 안정근 기자 = 경상북도 수산자원연구원(원장 박성환)은 지난 23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해양수산부 ‘2021년 친환경양식어업육성사업평가에서 저비용 민간시설 보급형 모델개발과 미꾸리 등 토속어류 산업화를 위한 친환경양식 어업시설(순환여과동 건립) 사업이 우수사업으로 선정되어 사업비 30억원(국비 15, 도비 15) 을 확보했다.

 

이번에 선정된 친환경양식 어업시설은 친환경 논생태양식을 위한 마트 순환여과시스템을 구축하고 저비용 민간보급형 모델개발을 위해 토속어류산업화센터 내 연면적 2000규모로 건립된다.

 

 

사 업 개 요

 

 

 

 사업기간 : 2021~ 2022(2개년)

 사 업 비 : 3,000 백만원(국비 1,500 지방비 1,500)

 규 모 : 연면적 2,000(지상 1)

  사업내용 : 순환여과양식시설, 종자생산 연구실, 먹이배양실, 종 보존실

 

친환경양식 어업시설이 완공되면, 미꾸리 등 고품종 종자를 논생태양식 방법으로 완전양식이 가능해져 국내 미꾸리 연간 소비량 1만톤 중 중국에서 수입되는 9천톤을 대체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토속어류의 경제성 및 산업화를 앞당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경북도 토속어류산업화센터에서는 그 동안 8개 시21개소의 농어가를 대상으로 토종 미꾸리 민관 공동 시험생산 연구를 통해 벼농사 대비 논생태양식이 2.5 ~ 3배 정도의 소득향상 효과가 있는 것으로 확인했으며, 동자개 등 고부가 품종을 민간에 보급하기 위해 양식기술 개발에 매진하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해수부 친환경양식어업 평가에서 우수사업 선정... 국비15억 확보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