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7-30(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7.07 20:4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210630102932_sxvusskw.jpg

 

경북도의회 부할 30주년 기념식 개최

 

30주년 기념식수, 기념영상물 시청 등 뜻깊은 행사 시행 

 

 현직의원들 도민과 함께 한 30년 함께 할 미래의지 새겨

 

[국내매일] 안정근 기자 = 경상북도의회(의장 고우현)는 지방의회 부활 30주년을 맞이하여경상북도의회 부활 30주년 기념식을 도의회에서개최해한다.

 

오는 8일 본회의장에서 개최한 기념식에는 고우현 의장, 이철우 도지사, 임종식 교육감, 정상진 경찰청 자치부장을 비롯하여 역대 경북도의회 의장들과 의정회장, 현직 도의원 등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참석인원을 최소화하고 방역수칙을 준수한다.

 

식전행사로는 의장단, 상임위원장들 모여 이날 식수한 나무는 의회 부활 30주년을 기념하기 위한 30년생 반송으로 이곳 경북도의회에서 굳건히 뿌리내릴 것을 기원하며, 더불어 경북도의회도 흔들림 없는 의정으로 앞으로도 늘 도민들을 대변하는 기관이 되기를 염원했다.

 

기념식은 개회식, 지난 30년간 풀뿌리 지방자치발전을 위해 경북도의회가 걸어온 홍보영상 상영, 역대 의장 및 의정 유공자들에게 공로패 및 감사패를 수여, 기념사 및 축사,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한다.

 

행사 이후에는 참석한 역대 의장들과 현직 의원들이 함께 의정홍보역사관을 둘러보며, 경북도의회의 과거와 현재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교환하였으며, 새로운 지방자치시대를 맞이하는 만큼 도의회가 나가야 할 방향에 대한 여러 조언들도 아끼지 않았다.

 

경북도의회를 비롯한 광역시도의회는 1952520일 초대의회 개원한 이래 1961516일 이후 지방의회가 해산되었으나, 19917830년 만에 부활한 이 후 금년에 30주년이 되는 해를 맞이하게 되었다.

 

고우현 의장은 올해는 지방의회가 부활한지 30년이 되는 해이며, 또한 지방자치법 전면 개정으로 주민의 자치권 명시, 지방의회의 역량과 지위 강화, 중앙지방협력회의 설치 등의 지방자치 새로운 이정표가 될 해이기도 하다.’계왕개래(繼往開來·과거를 본받아 다가올 미래를 열어간다)라는 말처럼 경북도의회가 걸어온 지난 30년 풀뿌리 지방자치의 성숙된 역량을 본받아, 다가올 미래의 지방자치의 과실을 도민들과 나누는 시간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북도의회 부할 30주년 기념식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