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7-30(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7.15 18:2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jpg

 

방역상황 엄중, 단계 상향 없이 안정화에 총력 대응!

 

 

방역상황에 맞게 유연하되 단호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준비

‘2022 세계가스총회행사준비 및 대구의 문화·예술·관광을 알릴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 마련

해평취수장 공동이용은 취수원 이전이 아닌 취수원 다변화로 구미지역 발전 위기와 대구시의 물 위기를 상생 극복하는 방안

 

 

[국내매일] 안정근 기자  권영진 대구시장은  15 오전 9시 영상회의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코로나19 확산세가 매우 우려스러운 상황이라며 “715부터 시행 중인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수준에서 확산세를 차단할 수 있도록 총력 대응할 것을 지시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유흥시설이나 주점 등에서 시작된 집단감염이 헬스클럽, 식당, 학교 등 곳곳에서 발생하고 있다, “상황을 예의주시하면서 상황에 맞게 유연하되 단호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준비하라고 지시했다.

 

사적모임이나 대인 접촉을 최소화하는 등 개인 방역수칙 준수는 물론 선제적 진단검사를 강화할 수 있는 방안들을 검토하고, 폭염 속에서 검사인력 및 시민들의 고생을 덜어줄 수 있는 대책도 마련하라고 주문했다.

 

한편 현재 확산추세를 감안할 때 병상과 생활치료센터 부족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병상과 생활치료센터 부족 등 의료시스템에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비할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현재 대구의 1차 백신접종률이 28.2%로 매우 낮은 수준이라며, “백신 물량확보 여부 등을 사전 점검하고, 지자체 자율접종 예약을 받는 데에도 혼란이 없도록 미리 준비해 백신 접종이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할 것을 거듭 강조했다.

 

이날 ‘2022년 세계가스총회 추진상황보고를 받은 권영진 대구시장은 “‘짧은 만남, 긴 여운(Short stay, Long memory)’을 목표로 준비하고 있는 이 행사는 대한민국 역대 가장 큰 규모의 전시회가 될 것이라며, “전시장, 숙박시설 등이 분산된 만큼 효율적인 이동동선을 마련해 참가자들이 불편하지 않도록 철저히 준비하고, 대구의 문화예술, 관광과 접목해 전 세계에 대구를 각인시킬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마련하라고 강조하며 전 부서의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한편 지난 14 열린 낙동강 통합물관리방안 구미지역 합동설명회와 관련해 절반 정도는 해평취수원을 활용하고 나머지 절반은 대구의 현 취수장을 활용하는 만큼 취수원 이전이 아닌 취수원 다변화임을 강조했다.

 

해평취수장 공동이용은 구미 해평면 등 4개 읍면이 처한 발전 위기와 대구시 물 위기를 함께 해결할 수 있는 방안이 될 것이라며 시는 물론 산하기관의 적극적인 협력을 요청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방역상황 엄중, 단계 상향 없이 안정화에 총력 대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