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7-30(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7.16 09:5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jpg

 

 

 

전통시장과 상점가에 스마트 기술을 입히다

 

 김천 황금시장 등 도내 5개 시장, 스마트 시범상가 지원사업에 선정

 

[국내매일] 안현철 기자 = 디지털 경제로의 전환을 뒷받침할 스마트 시범상가 지원사업에 김천 황금시장 등 경상북도 내 5개 시장이 선정됐다.

 

전통시장에 IoT, VR, AR 등의 디지털 기술을 지원하여 포스트 코로나 시대 유통환경에 대비하기 위한 스마트 시범상가 사업은 기술 유형에 따라복합형 상가일반형 상가로 구분된다.

 

복합형 상가는 스마트 미러(가상 헤어 메이크업, 패션 체험)와 서빙로봇, 키오스크 등을 포함한스마트 기술과 비대면 주문결제 시스템인스마트 오더를 도입한다. 김천 황금시장, 안동 구시장, 포항 양덕 상가, 김천 평화로 상가 등 4곳이 선정됐다.

 

일반형 상가는 스마트 오더만 지원되며, 경주 중앙시장이 선정됐다.

 

선정된 시장은 스마트 기술을 보급하는 업체와 제휴를 통해 업종에 특화된 스마트 기술을 도입하여 활용할 예정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전통시장과 상점가에 스마트 기술을 입히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