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7-30(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7.19 04:0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jpg

 

대구관광재단, 코로나19 위기극복

지역 소규모 여행업체 공유사무실 지원

 

7.19.()~7.23.()까지 5일간 공모, 15개 업체 선정

 

[국내매일] 남은숙 기자 = 재단법인 대구관광재단(대표이사 박상철)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지역 소규모 여행업계에 임차료 부담을 완화할 수 있는 여행업계 공유사무실을 마련해 무상으로 지원한다.

 

재단법인 대구관광재단(이하 대구관광재단이라 한다) 추진 공유사무실 지원사업은 지난 5월 위기에 처한 여행업 비상대책위원회 등 관광업계 종사자들과의 간담회에서 대구시에 건의된 사업으로, 대구관광재단의 입주사무실 임대료 절감예산을 자체 편성하여 경영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여행업계를 지원한다.

 

공유사무실 지원사업은 19일부터 23일까지 5일간 대구시, 대구관광재단, 대구관광협회 홈페이지를 통해 공모하며, 입주를 희망하는 업체는 대구관광재단 또는 대구관광협회를 통해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

 

지원자격은 관광진흥법에 의거 등록된 대구시 지역 여행업체로서 평균 매출액 30억 이하(소기업), 상시근로자 5명 미만(소상공인)인 사업자로서, 국세 및 지방세를 체납 중이거나 폐업 중인 여행사는 이번 공개모집에서 제외된다.

 

선정기준은 ‘20년 월평균 매출액이 ‘19년 월평균 매출액 대비 감소비율이 높은 순으로 선정되며, 대구관광재단이 심사를 해서 15개 업체를 선정한다.

 

또한 최종 지원대상에 선발된 여행사는 5개월 동안(‘21.8~‘21.12) 유사무실 내 1인 사무공간을 임차료 부담 없이 무상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향후 ‘22년 예산편성 후 사업기간을 연장할 예정이다.

 

위치는 중구 우원빌딩 2(대구광역시 중구 공평로 59, 구 대구관광뷰로 건물)에 마련될 예정이며, 입주업체별 1인 근무공간 및 공용 회의공간, 복합기, 인터넷, 전화 등 부대시설을 지원받게 된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지역 소규모 여행업체 공유사무실 지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