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7-30(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7.19 04:2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1)7.17_대한민국연극제_in_안동.예천_개막식1.jpg

 

 

 

39회 대한민국연극제 in 안동·예천 개막

 

 7. 17~ 8. 8일까지 도청(동락관), 안동시, 예천군에서 열려

 

 

[국내매일] 안현철 기자 = 경상북도와 안동시, 예천군이 주최하고 ()한국연극협회 경상북도지회가 주관하는 39회 대한민국연극제 in 안동·예천이 지난 17일 안동탈춤공연장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연극 향연을 펼친다.

 

개막식에는 축하공연과 개막 주제공연 그리고 연극인, 안동시민, 예천군민, 주요 내빈이 성공적인 연극제를 위한 선언문을 함께 낭독 후 갓을 하늘위로 던지는 퍼포먼스도 진행한다.

 

올해 대한민국연극제는 연극, 오마이 갓이란 주제로 88일까지 23일간 경북도청(동락관), 안동시, 예천군에서 진행되며, 주제는 연극의 경이로움이자 상상 이상의 놀라움을 담은 감탄사와 안동·예천의 양반 정신, 유교 문화를 이라는 단어에 함축적으로 담았다.

 

이번 연극제는 본선 공연과 네트위킹 페스티벌 및 오 마이 갓 프린지 페스티벌 등 다양한 부대행사로 구성되어 있으며, 본선 공연은 전국광역 시·도를 대표하는 16개 연극팀이 지난 18일부터 8월 6일까지 경북도청(동락관), 안동문화예술의전당(웅부홀)에서 격일로 12(16, 1930) 경연을 펼친다.

 

네트워킹 페스티벌은 신진 연극인의 참여 기회를 넓혀주고자 참가 단체의 연출가 연령을 40세 이하로 제한하여 전국에 총 25개 단체가 응모해 엄격한 심사를 거쳐 최종 8개 팀이 선정되어 19일 부터  8월 4일까지 예천군문화회관에서 차세대 젊은 연극인들의 작품이 공연된다.

 

오 마이 갓 프린지 페스티벌은 전국에서 참여한 43개 팀과 안동과 예천의 30개 예술단체가 함께 호흡을 맞춰 연극, 뮤지컬, 클래식, 마술, 마임, 서커스, 댄스, 악기연주 등을 지난 18일부터  8월 7일까지 도청 중심상가, 안동 개목나루, 예천 도효자마당에서 14~5회 야외공연으로 관객들과 거리를 좁혀 진행한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환경에서도 연극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끊임없이 노력해 오신 연극인들에게 감사와 격려의 박수를 보내며, 경북의 문화와 관광인프라를 연계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연극인 간 네트워크 구축으로 경북도내 예술인들의 전국 무대 진출에 좋은 기회가 될 것이며, 도민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수준 높은 연극작품 관람으로 문화향유 기회를 넓혀 가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39회 대한민국연극제 in 안동·예천 개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