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7-30(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7.20 12:1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3.jpg

 

 

4.jpg

 

 

경북도 육성 복숭아 품종홍백동남아에 첫선

 

 

경북농업기술원, 복숭아 신품종홍백홍콩, 싱가포르에 시범수출 

 

 ‘홍백과즙 풍부하고 당도 높아, 외국 소비자 입맛 사로잡을 백도 품종

 

 

[국내매일] 남은숙 기자 = 경북농업기술원은 청도복숭아연구소에서 육성한 신품종 홍백을 홍콩, 싱가포르에 시범 수출해 현지 바이어와 소비자들에게 첫 선을 보인다고 밝혔다.

 

 20일 청도복숭아연구소에서 열린 수출식에는 신용습 경북농업기술원장, 권택윤 농촌진흥청 기술협력국장, 최민용 청도복숭아연구회장을 비롯한 회원 등 30여 명이 참석해 농업인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시범수출을 기념하는 행사를 했다. 이번 행사는 국내에서 육성한 복숭아 신품종에 대한 해외 시장의 반응과 수출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동남아로 시범 수출하는 복숭아 홍백은 청도복숭아연구소에서 육성된 백도 품종으로 2018년에 품종보호등록이 되었고 2019년부터 농가에 보급되기 시작해 현재 27ha정도 보급됐다.

 

홍백 품종의 숙기는 7월 중하순으로 꽃가루가 있어 결실이 잘 되며 과중은 305g 정도이고 당도는12.7브릭스이다. 속이 붉어 홍백으로 이름 지어졌으며 과즙이 풍부하고 당도가 높아 국내 소비자뿐만 아니라 외국 소비자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홍백의 동남아 시범수출 물량은 480kg 규모로 지난 15일에 1차로 홍콩, 20일에 2차로 싱가포르를 대상으로 수출이 진행된다. 동남아 현지 시장테스트를 통해 우리 품종의 수출 가능성을 타진할 예정이다.

 

특히 유통과정의 저장성과 품질 변화를 점검하고 당도, 식감, 가격 등 제품 자체에 대한 현지 반응과 경쟁력 평가를 받아 향후 수출 확대를 위한 방안을 제시할 계획이다.

 

신용습 경북농업기술원장은 최근 복숭아 재배면적과 생산량이 증가하는 추세에 복숭아 산업의 활로를 개척하는 하나의 방안으로 수출을 확대하는 것이 최선이다라며 앞으로도 경북 복숭아의 수출 활성화를 위해 더욱 힘쓰겠다라고 전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북도 육성 복숭아 품종‘홍백’동남아에 첫선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