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7-30(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7.21 10:2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jpg

 

경북소방본부, 태풍 등 재난대비 비상체제 돌입

 

 단순 문의 등 비 긴급 상황 119신고 자제 당부

 

 

[국내매일] 안현철 기자 = 경북소방본부(본부장 김종근)는 태풍과 집중호우 등으로 119신고 폭주가 예상되는 여름철을 맞아, 단 한 건의 119신고도 놓치지 않도록 비상 신고 접수체제에 돌입했다고 16일 밝혔다.

 

주요 대책으로는 119신고 접수대 확대 비상단계별 상황요원 보강119신고전화 답신 시스템 가동 등이다.

 

우선 119신고 접수대를 23대에서 33대로 늘리고, 상황전담 예비인력을 확보해 비상단계별로 20~30명을 보강할 계획이다.

 

또한 119신고 폭주 시 긴급신고를 신속정확하게 분류처리하는 119신고전화 답신 시스템을 구축해 작동 준비 중이다. 아울러 긴급 상황이 아닌 119신고전화를 자제하도록 홈페이지 및 언론 등을 통해 홍보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한편, 경북소방본부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태풍마이삭하이선이 경북을 지나갈 때 119신고 처리 건수는 총 9012건으로 집계됐고, 그중에서 인명구조 등 긴급신고는 2180건으로 24.2%, 단순 문의 등 비()긴급신고는 6832건으로 75.8%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태풍 내습 시 3시간 평균 119신고 접수 현황을 보면 1500여 건으로 평상시 보다 5~6배 많은 것으로 분석됐다.

 

김종근 경북소방본부장은 태풍 등 재난 발생 시 119신고 처리 현황을 보면 긴급신고 보다 비 긴급신고가 훨씬 더 많다. 이로 인해 자칫 긴급신고를 놓칠 우려가 있다긴급하지 않다면 119신고는 최대한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북소방본부, 태풍 등 재난대비 비상체제 돌입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