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7-30(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7.21 14:2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경상북도수목원, ‘향토식물자원 종자시드볼트 기탁

 

 우리 의 소중한 식물유전자원을 영구저장시설에 보존

 

 

[국내매일] 남은숙 기자 = 경상북도산림자원개발원(수목원관리소)721일 야생종자 영구저장 시설인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시드볼트(Seed Vault)에 구상나무를 비롯한 향토 희귀·특산식물 종자를 100여 점을 기탁했다.

 

국립백두대간수목원(위탁집행형 준정부기관) 시드볼트는 기후변화로 생존을 위협받고 있는 국내·외 야생식물종자를 영구적으로 보관할 수있는 세계 최초 야생식물종자 영구저장 시설로 지하 46m 깊이의 터널에서 연중 항온항습(영하 20, 상대습도 40% 이하) 상태로 유지된다.

 

특히, 국가보안시설로 지정돼 안전성이 한층 강화된 시드볼트는 전 세계 국가 및 기관에서 위탁받은 종자를 무상으로 영구보존하며 총 200만점 이상의 종자를 보존할 수 있다.

 

경상북도수목원은 2019년에 국립백두대간수목원과 연구교류 MOU를 체결한 이후 매년 지역 내에서 수집한 향토 희귀·특산식물 등을 시드볼트 센터에 현재까지 1868점을 안전하게 중복보존하고 있으며, 식물종다양성 보존과 자원 활용을 위하여 산림식물자원의 종자 수집및 증식 종자와 표본을 포함한 식물정보 교류 산림식물자원 공동연구 및 인력양성 등 협력체계를 유지하고 있다.

 

지역 유일의 공립수목원인 경상북도수목원은 포항시 북구 3개 면(죽장면, 청하면, 송라면)에 걸쳐 있는 넓은 면적(3,161ha: 축구장 4,427개 면적)의 도유림을 관리하고 있으며, 이 구역은 천연림 상태로 잘 보존돼 있어 식물유전자원의 보고(寶庫)이자 지역의 큰 자산이다. 수목원이 보존하고 있는 2200여 종의 자원과 지역의 특색 있고 다양한 향토식물 자원을 영구적으로 보존하기 위해 향후에도 정기적으로 시드볼트에 안전하게 중복 보존할 계획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상북도수목원, ‘향토식물자원 종자’ 시드볼트 기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