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8-21(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1.28 11:1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경북형 ‘결혼이민여성 글로벌 인재양성 프로젝트’시동

 경쟁력 있는 다문화 인재 선발, 국제교류 전문가로 양성


[경북=국내뉴스]편집국 김선봉 차장 = 경상북도는 27일 대구대학교 성산홀에서 결혼이민여성 글로벌 인재양성사업 발대식을 갖고 경북형 인재양성 사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결혼이민여성 글로벌 인재양성사업(Global Ladys)은 그동안 경북도가 추진한 다양한 사업 등을 통해 성장한 경쟁력 있는 다문화인재를 발굴해 체계적인 교육과 지원으로 국제무역, 문화관광, 의료관광 등 국제교류 전문가로 활용하는 경북형 인재육성 모델이다.

이 사업은 경북도의 민선7기 공약사업인 ‘다문화가정 한울타리 정책’의 일환으로, 그 내용은 도의 다문화 역점 시책인 다문화 글로벌 인재양성사업의 대상을 다문화가족 자녀에서 이중문화 당사자인 결혼이민여성으로 확대하는 것이다.

경북도는 전국에서 유일하게 2010년부터 2014년까지 5년간 다문화가족 지원기금 65억원을 조성해 2015년부터 국내․외 이중언어 연수 프로그램 운영, 고부가(家) 행복한 다문화가족, 다문화가족 지원 공모사업 등을 통해 다문화 관련 사업을 추진해오고 있다.

금년에 처음으로 시작하는 결혼이민여성 글로벌 인재양성 사업은, 이 들의 모국과 한국의 양 문화와 언어 능력을 두루 갖추고 있다는 장점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다는 점에 착안한 것이다.

하지만, 결혼이민여성의 글로벌 역량을 키우는 일은 또 다른 어려운 과제로 여러 가지 애로가 있을 수 있지만 그 동안 다문화 관련 사업을 추진한 경험과 노하우, 지역 대학 등과의 연계, 국내․외 인적 네트워크를 최대한 활용하여 성공적인 사업으로 정착시켜 나갈 계획이다.

 

.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북형 ‘결혼이민여성 글로벌 인재양성 프로젝트’시동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