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8-21(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2.11 13:5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대구지역 최초, 신천둔치 내「미세먼지 신호등」설치

 

[대구=국내뉴스]편집국 김선봉 차장 = 대구시설공단은 1월 30일, 신천둔치에 무선네트워크 시스템을 이용하여 실시간으로 대기질의 상태를 알려주는 미세먼지 신호등을 설치했다.

 대구시설공단은 최근 미세먼지가 사회적 이슈가 되고 이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이 증가함에 따라 신천둔치에 미세먼지 신호등 및 안내판을 설치하였다. 이를 통해 신천둔치에서 산책과 운동을 하는 시민들이 한눈에 미세먼지 농도 정보를 확인하여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하였다.

평소 신천둔치를 자주 이용하는 시민 A씨(수성구)는 “미세먼지 신호등이 멀리서도 눈에 잘 띄어서 대기질이 좋지 않은 날에 산책이나 운동을 할 때 마스크를 챙기는 등 미리 대응할 수 있어서 좋은 것 같다.”며 “대구시민의 건강과 편의를 위해 노력하는 것에 고마움을 느낀다.”고 말했다.

미세먼지 신호등이란 실시간으로 환경부의 대기오염 정보 데이터를 송․수신하여, 미세농도에 따라 색상(파랑‧초록‧노랑‧빨강)을 표시한 4면 방향 신호등 형태의 시설물이다. 이와 더불어 온도‧습도‧오존 상태에 대한 정보도 제공되며, 안내판에는 신호등 표시정보와 일반 건강생활 수칙 등이 기재되어 있다.

미세먼지 신호등 및 안내판은 시민들의 이용이 많은 신천둔치 좌안로 「희망교~대봉교」1개소와 「수성교~동신교」1개소, 총 2개소에 시범 설치하였으며, 성과에 따라 추후 확대 설치 할 계획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지역 최초, 신천둔치 내「미세먼지 신호등」설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