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3(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6.04 21:5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jpg

 

경상북도의회, 76회 청소년의회교실 개최

 6.4.() 성주 초전초등학교 학생 30여명과 함께 1일 도의원 체험 활동기회 가져

 

[국내매일= 안오명 기자] 경상북도의회(의장 배한철)는 도내 청소년들이 지방의회를 직접 체험하는 지난 1일 도의원 역할 프로그램인 제76회 경상북도의회 청소년의회교실을  4일 경북도의회 본회의장에서 개최했다.

 

성주 초전초등학교 학생 30여명과 지도교사 등이 참여한 청소년의회교실은 학생들이 스스로 작성한 조례안과 건의안에 대해 도의회 본회의의사진행순서에 따라 입법절차에 직접 참여하여 도의원의 역할과

지위를 현장에서 생생하게 체험해 보는 시간을 가졌다.

 

학생들은 도의원의 역할을맡아 실제 본회의 진행방식과 동일하게 개회식,5분 자유발언, 조례안,건의안 등에 대한 제안설명, 찬반토론, 표결 등의 순서로 회의를 진행했다.

 

독도를 지켜야 한다장애인 차별 금지라는 주제의 5분 자유발언과초등학교 등교 시간 연장에 관한 조례안”,“교내 슬리퍼 착용 금지에 관한 조례안 ”,“인터넷 중독 방지를 위한 건의안”,“초등학교

등교 시간 9시로 변경에 관한 건의안 등 총 6건의 안건을 상정하여

처리했다.

 

 날 참여한 학생들은청소년의회교실에 참여해보니 본회의 진행방식에대해 알 수 있는 계기가 되었고, 내가 실제 도의원이 된 것 같아서 신기한 경험이었다소감을 밝혔다.

 

황보석 의사담당관은 청소년의회교실 입교를 환영하며, 이 곳 본회의장에서는여러 의원님들이 상임위원회에서 심의한 내용을 최종결정하여도민에게 필요한 조례안 등을 제·개정하여 더욱 살기 좋은 경상북도를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비록 주어진 시간은 짧지만친구들과 즐거운 분위기 속에서 민주주의 절차과 과정을 이해하는 재미있는 시간이 되길 바라며, 청소년 여러분들이 우리 도의회를이해 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경상북도청소년의회 교실은 미래의 유권자인 학생들이 지난 1일 도의원이 되어 도의회 본회의장에서 지방의회 의사일정을 스스로 운영하여 도의원의 의정활동과 민주적 의사결정과정을 직접 체험하는 교육 프로그램으로 앞으로도 학생들에게 민주주의 현장체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상북도의회, 제76회 청소년의회교실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