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4(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6.07 12:0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jpg

 

대구광역시, 모빌리티 전자파 장애 평가시스템 구축 공모사업 최종 선정

모빌리티 전자파 평가시스템 장비 구축 및 기술지원 국비 100억 원 확보

영남권 모빌리티 관련 기업 시험·인증 편의성 지원강화

 

[국내매일=안오명 기자] 대구광역시는 산업통상자원부의 모빌리티 실제 환경 모사 전자파 장애 평가시스템 구축사업에 최종 선정돼 국비 100억 원을 확보함에 따라 모빌리티 분야 인증 시험에서 기업지원 체계 기반을 강화하게 됐다.

 

이번에 선정된 모빌리티 실제환경 모사 전자파 장애 평가시스템 구축사업은 모빌리티 분야의 전동화에 따라 상호 간 전자파 간섭이나 외부 전파환경의 노출로 예상하지 못한 성능 이상 및 전자파 장애*에 대한 신뢰성 및 안전성 확보를 위해 전자파 평가 장비를 구축하고 중소·중견기업의 시험평가, 기술개발 지원과 해외수출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 전자파 장애 : 불필요한 전자기 신호 또는 전기 잡음이 다른 기기나 시스템에 오작동을 일으키는 것

 

지원 규모는 4년간 총사업비 180억 원(국비 100, 시비 77 )으로, 지능형자동차부품진흥원에서 주관해 달성군 국가산업단지 내에 모빌리티 전자파 안전성 평가 지원센터와 평가 장비를 구축하고, 대구기계부품연구원과 한국자동차연구원이 참여해 기업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자동차 및 자동차부품의 성능과 기준에 관한 규칙에 따라 전기차, 자율차 등 차량 및 부품 개발을 위해서는 전자파 시험·인증이 필수인데 현재 영남권의 완성차 전자파 인증기관인 부산테크노파크는 높은 가동률로 시험·인증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대구에 전자파 안전성 평가 지원센터를 구축하게 되면 지역기업이 적기에 시험·인증을 할 수 있게 돼 조속한 기술개발이 가능해진다. 또한, 첨단운전자 보조시스템(ADAS) 전자파 평가, 실제 도심 환경 모사(EME) 시험평가도 할 수 있게 돼 기업지원 기반이 강화된다.

 

특히, 대구 주행시험장 내 장비를 활용한 실차 분야 전주기(ONE-STOP) 성능평가 서비스 체계를 수립해 대구광역시에서 추진 중인 모터 소부장 특화단지사업과 함께 연계한다면 전기차 연구개발에도 큰 시너지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되며, 국내 미래차 산업을 선도하고 기술력 자립, 경쟁력을 강화하는 등 지역 중견·중소기업의 동반 성장과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광역시, 모빌리티 전자파 장애 평가시스템 구축 공모사업 최종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