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3(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6.07 16:0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jpg

 
역심(力心)과 강심(强心)

남을 아는 것을 지혜(智慧)롭다 하고
자신을 아는 것을 현명(賢明) 하다고 합니다.

"남을 이기는 것을 '역심(力心)'이라 하고
자신을 이기는 것을 '강심(强心)'이라고 합니다.

노자는 남과 경쟁해서 이긴다는 것은
힘(力/역)이 세다는 것이지
결코 강(强)하다는 뜻은 아니라 했습니다.

내 자신과 싸워 이기는 자가
진정 '강한 자'라는 것입니다.

즉, 자신의 탐욕(貪慾), 나태(懶怠), 교만(驕慢), 불신(不信), 거짓과 싸워서 이기는 자가 진정한 강자라는 것입니다.

따라서 자신을 이긴다 함은
자기의 사리사욕 (私利私慾)을 극복하고
마음을 비우며 상대의 모든 것을 받아들여
함께 더불어 창조적 마인드를 갖는 것이라 하겠지요.

즉 자기 자신보다 남을 먼저 배려하는 사람 자기위주가 아니라
항상 상대위주의 감성과 이성(理性)을 지닌 인간적이고 인격적인 사람을 말하지요.

모든 것에는 순서가 있고 때가 있으며,
내가 있을 자리와 떠나야할 자리가 있습니다.

내가 나를 모르는데 어떻게 나의 올바른 길을 알 수 있으며
또한 남을 알 수 있겠습니까?.

소크라테스가 말했듯이
"너 자신을 알라!"는 말과

카톨릭에서
"내 탓이오!, 내 탓이오!, 내 큰 탓이로소이다!"
라는 말은
함께 존재할 수밖에 없는 말로써
내가 나를 알면 나 자신의 문제점을 알게 된다.

즉 '남을 이기는것은 힘이 있는 것이고,
자기를 이기는 것이 가장 강하다' 라는 것을
깨닫게 됩니다.

그런 가운데 모든 것에 정확한 판단과 이해,
그리고 긍정적 사고를 갖고
원만한 대인관계를 갖게 될 것입니다.

길을 걷다가 돌을 보면 약자는 그것을 '걸림돌'이라고 하고,
강자는 그것을 '디딤돌이라고 하는 것처럼 말입니다.

사랑하는 설레임패미리 벗!

┏ ─┓┏─┓┏─┓┏ ─┓
│✿ 좋은 아침 입니다.    오늘도 많이 웃으세요.
┗ ─┛┗ ─┛┗ ─┛┗ ─┛
╭──

"오늘의 명언"

큰 지혜가 있는 사람은?

영고성쇠(榮枯盛衰)를 알고 있으므로
얻었다 해서 기뻐하지 않고
잃는다 해서 근심하지 않는다.

그는?
운명의 변화무상함을, 알고 있기 때문이다.

- "莊子" -

사랑과 배려 감사하는 마음으로
행복의 샘터 설레임패미리에서
건강과 작은꿈을 이루며 행복하시길

영원한 벗 청천올림 ❤️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역심(力心)과 강심(强心)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