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3(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6.10 12:5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jpg

 

 

미국수도협회 전시회 ‘ACE 24’한국관 운영

대구광역시, 한국수자원공사, 한국환경공단 등 참가

611일부터 613일까지 물기업 13개사와 한국관 공동 운영

대구시-한국전자통신연구원 디지털트윈 상수관망 관제시스템공동개발 기술 홍보

 

[국내매일=안나리 기자] 대구광역시는 오는 11일부터 13까지 캘리포니아 애너하임에서 열리는 미국 수도협회(AWWA) 전시회 ‘ACE 24’에 한국수자원공사, 한국환경공단, 한국물기술인증원, 물산업협의회 등 유관기관 및 물기업 13개사와 한국관을 공동으로 운영한다.

 

대구광역시는 미국 수도협회 주최 상수도 전문 전시회에 참가해 대구 강소 물기업의 선진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하고, 미국 주요 물 관련 기관과 네트워크를 구축해 국내 우수기술을 홍보하고 마케팅을 지원해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세계 물산업 시장에서 해외시장 진출 기반을 마련한다.

 

미국 수도전시회 ‘ACE 24’는 세계 최대 규모(전시면적 260,000ft², 전시업체 450여 개)의 물산업 및 물기술 전문 컨퍼런스와 박람회가 동시에 개최되는 물, 상수도 관련 전문 박람회다.

 

전시회는 ‘Transforming Our Water Future’를 주제로 미래의 물을 변화시킬 문제를 논의하고 계획할 예정이며, 세계 시장을 선도하는 리더 업체들의 최신 기술이 총망라돼 전시된다.

 

이번 한국관에서는 국가물산업클러스터 입주기업 4개사를 비롯한 13개 기업이 참여해 전시부스에 방문한 미국 등 해외 기업 및 기관을 대상으로 각 기업의 우수 물기술을 홍보하고 기술 발표도 진행한다.

 

대구광역시는 한국수자원공사, 한국환경공단 등과 함께 전시부스를 공동 운영하며, 미국 수도협회 등 기관 미팅을 통해 국내 기업의 미국진출을 지원하고 국제 리셉션 및 리더스포럼 등 다양한 세션에 참가해 세계 물산업 동향을 파악하고 글로벌 네트워크를 구축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대구광역시는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과 지역 물기업 4개사(이룸기술, 블루센, 유솔, SM테크)와 공동개발한 디지털트윈 기반 상수관망 관제시스템전시부스를 별도 운영한다.

 

이 관제시스템은 상수관망 센서 데이터를 인공지능으로 분석해 가상화면(디지털 트윈)에 통합 물관리 정보(누수 탐지, 배관 교체 우선순위 결정, 수질 이상 상황 탐지, 수 충격 사고 예방)를 제공한다.

 

지형재 대구광역시 환경수자원국장은 대구광역시는 그동안 선진 물시장을 꾸준히 개척해 왔다, “대구가 글로벌 물산업 허브도시로 위상을 높이고 강소 물기업이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역 물산업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미국수도협회 전시회 ‘ACE 24’한국관 운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