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3(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6.11 16:1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jpg

 

경북도, 지자체 합동평가 산림분야 2년 연속 전국 1

 산림청 주관, 지방자치단체 합동평가(산림분야)최우수 기관선정 

 지자체 합동평가 산림분야 총 6개 평가지표 목표 모두 초과 달성 

불법소각 금지 행정명령 발령 및 현장릴레이 챌린지로 산불 피해 최소화 

 

[국내매일=김선봉 기자] 경상북도가 ‘2024(2023년 실적) 지방자치단체 합동평가산림 분야에서 2023년에 이어 2년 연속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번 평가는 산림청이 주관해 세종특별자치시를 포함한 전국 17개 광역 시도를 대상으로 2024(2023년 실적) 지방자치단체 합동 평가(행정안전부 주관) 산림 분야 결과를 바탕으로 했다. 그 결과 최우수 5개 기관(경북, 충북, 인천, 울산, 세종), 우수 3개 기관(전북, 경남, 대전)이 선정됐다.

 

지자체 합동평가 산림분야 지표는 건강하고 지속 가능한 산림자원육성산사태 예방·대응 체계 구축률 산불방지 성과 달성도 임도시설 실적률 산림병해충방제 성과 달성률 목재이용 활성화 노력도 등으로 총 6개다.

 

이에 따라 경북도는 전체 6개 지표의 성과 목표를 모두 초과 달성하는 탁월한 성적을 거뒀다.

 

특히 평가지표와 관련, 지난해 산불방지를 위한 불법행위 금지 행정명령 발령산불 예방 캠페인 현장 릴레이 챌린지등 경북도만의 특수 시책으로 산불 피해 최소화(2022년 대비 산불발생건수 30% 감소)실현하였으며, 지방시대위원회가 주관하는 국가균형발전 사업에 경북의 임도 시설이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이 외에도, 전년도 최초 시행한 산불 진화 임도는 전국 사업량(34km)50%(17km, 전국 1)를 확보하고, 산불 예방 숲 가꾸기는 전국 사업량(16,000ha)31%(5,000ha, 전국 1)를 확보해 적극적으로 추진한 결과, 올해봄철 산불방지(2012년 이후 산불 발생 및 피해 최저 달성)에 크게 이바지한것으로 평가된다.

 

한편, 경북도는 전체 면적의 70%를 차지하는 산림으로 도정 발전의 동력을 삼기 위해 71일 자 산림자원국을 신설(산림소득과 신설 포함)부자 경북 실현을 위한 도정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조현애 환경산림자원국장은 지난해 산사태 피해 등 많은 어려움에도불구하고 적극적인 행정으로 위기 극복을 위해 노력했던 성과가 인정받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 “경북의 산림이 보물산이 되어 경북도정을 이끌도록 산림정책 발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편집국=김선봉차장 기자 cbc2047@naver.com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북도, 지자체 합동평가 산림분야 2년 연속 전국 1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