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7-19(일)

대구시, 청명 한식 대비 산불예방 총력

행정기관 비상근무 체계에 돌입한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4.04 14:5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대구시, 청명․한식 대비 산불예방 총력

행정기관 비상근무 체계에 돌입한다


[대구=국내매일]안정근 기자 = 대구시는 산불이 가장 많이 발생하는 청명․한식 5일부터 6일까지 올해는 공휴일과 겹치면서 산불발생 위험이 매우 높다고 판단되어 전 행정기관이 비상근무 체계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산불대책본부 상황실 인력을 보강하고, 관내 취약지 195여개소에 산불감시인력 300여명을 배치하며 산불임차헬기 3대를 통한 산불홍보방송을 지속적으로 추진한다.

또한 산불감시카메라 59대를 활용한 입체적인 감시망을 가동하고, 200여개소의 산불감시초소를 활용, 산림과 산의 연접지 주변에서 무단소각행위를 집중적으로 감시할 계획이다.

성웅경 대구시 환경녹지국장은 “올해 청명․한식일에는 한건의 산불도 발생하지 않도록 산에 가실 때에는 화기물질을 소지하지 말 것과 산림과 가까운 곳에서 논·밭두렁 태우기를 일체 금지해 줄 것을 시민들께 당부드린다.” 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시, 청명 한식 대비 산불예방 총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