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7-19(일)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4.08 09:0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1.jpg

< 미생물검사장면 >

대구보건환경硏, 집단급식소 미생물 검사결과‘안전’

▸ 3월중에 의뢰된 학교급식소 및 식품접객업소 조리식품 등 1,085건 검사완료

▸ 조리식품 81건 모두 살모넬라, 황색포도상구균 등 식중독균 불검출

▸ 칼, 도마, 식기류 등 조리기구 723건 모두 대장균, 살모넬라 음성

▸ 접객용 음용수 281건 모두 대장균, 살모넬라, 여시니아 엔테로콜리티카 음성


[대구=국내매일]남은숙 기자 =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 3월 4일부터 29일까지 교육 지원청, 시․구․군 등에서 의뢰한 대구지역 학교급식소 및 식품접객업소의 조리기구, 접객용 음용수, 조리식품 1,085건에 대하여 대장균, 살모넬라 등 미생물 안전검사를 실시하여 안전성을 확인했다.

보건환경연구원은 교육지원청, 시․구․군 합동으로 관내 집단급식소에서 조리에 사용되는 칼, 도마, 식기 등 조리기구 723건과 급식에 이용하는 음용수 281건 그리고 조리식품 81건에 대하여 미생물 기준 및 규격검사를 실시했다.

전체 검사항목은 살모넬라, 대장균, 여시니아 엔테로콜리티카, 황색포도상구균, 클로스트리디움 퍼프린젠스, 바실러스 세레우스, 캠필로박터 제주니/콜리, 장염비브리오균, 장출혈성대장균,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 등이다.

미생물 기준규격은 조리기구는 살모넬라와 대장균이 음성이어야 하며, 음용수는 살모넬라, 여시니아 엔테로콜리티카, 대장균이 250mL중에 음성이어야 한다. 그리고 조리식품은 살모넬라 음성 등 식중독균 규격에 적합하여야 한다.

검사결과, 조리기구 및 음용수, 조리식품 1,085건 모두 미생물이 검출되지 않아 안전한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향후 학교급식소나 식품접객업소의 식중독 발생을 예방하기 위하여 정기적 미생물 안전검사에 신속히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보건환경硏, 집단급식소 미생물 검사결과‘안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