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8-19(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5.13 18:3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HuStar 혁신아카데미, 대구‧경북 12개 사업단 신청‧접수

▸ 대구 4대 분야 4개 사업단, 경북 5대 분야 8개 사업단 신청‧접수

▸ 내달 초 선정평가위 평가 후 7월초 최종 사업단 선정 예정


[대구=국내매일]안현철 기자 = 대구시와 경북도는 지난  10일 HuStar 혁신아카데미 사업단 신청 접수를 마감한 결과 대구는 로봇, 미래차, ICT, 의료에 각 1개 사업단이, 경북은 로봇, 미래차, ICT 각 1개 사업단, AI‧SW 2개 사업단, 바이오 3개 사업단이 사업계획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사업단별 기관구성 현황은 대구의 경우 단독으로 신청한 ICT분야 외 3개 분야는 사업단별 주관‧참여기관 각1개로 컨소시엄을 구성하여 총 7개 기관이 사업 참여를 신청하였다.

 경북은 AI‧SW분야에 1개 주관기관, 1개 참여기관이 컨소시엄을 구성하는 것 외 모든 사업단이 1개 주관기관, 2개 참여 기관으로컨소시움을 구성하여 총 23개 기관이 사업 신청을 하였다.

 특히,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청년이 머무는 대구경북 건설을 위해 대구 83개사 400여명 채용계획, 경북 136개사 500여명 채용계획 등 사업참여 의지가 높은 지역 우수기업들이 대거 참여하여 향후 사업추진에 적극적인 협력을 약속하였다.

 아울러, 채용 예정인원은 협의 중인 기업이 있어 향후 추가적으로 증가될 가능성이 있으며, 참여기업의 경우도 평가에 문제가 없는 범위 내에서 필요한 경우 추가할 예정이다.

 앞으로 혁신아카데미의 핵심인 책임감을 가지고 이끌어갈 참여기업 관련 인사 50%와 산업별 외부전문가로 선정평가위원회를 구성하고 사업단에서 제출한 사업 추진계획을 면밀히 검토하여 사업단을 선정할 계획이다. 또한, 신청기관의 수행능력, 사업단장 및 멘토 교수 역량 등이 떨어져 사업수행이 적합하지 않은 70점 이하의 사업단은 탈락시킬 계획이다.

 평가일정은 로봇, 미래형자동차, 의료, 바이오, AI‧SW, ICT 등 6개 분야 9개 선정평가위원회를 구성하고, 사업계획서 사전검토, 현장실태조사, 발표평가(6.4~5 예정), 혁신인재양성운영위원회 심의 등을 거쳐 7월초 분야별 사업단을 최종확정 할 예정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지금까지 미래신산업 육성을 위한 토대를 마련한 만큼 지역기업의 혁신을 이끌 수 있는 우수 인재가 지역에 남아 기업과 함께 동반성장 할 수 있다”며 “HuStar 프로젝트의 성공을 위해 사업단 운영역량과 추진의지가 높은 우수한 사업단을 선정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혁신대학 사업은 로봇, 물, 미래차, 의료, ICT 등 5대 분야 대상으로 6월 17일부터 21일까지 사업 신청접수를 받으며 7월중 선정평가위원회 평가를 거쳐 8월중 최종 확정예정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HuStar 혁신아카데미, 대구‧경북 12개 사업단 신청‧접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