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7-19(일)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7.08 15:0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3.jpg

 

경북도, 도내 결혼이민여성에 다양한 지원책 펼쳐 눈길

 

 톱텍․㈜레몬, 도내 결혼이민여성에 고급생리대 975천개 기증 -

 

 다문화가족 26세대 102명에 모국방문 항공권 등 전달

 

[경북=국내매일]안정근 기자 = 우리나라의 국제결혼이 매년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에서 최근 베트남에서 이주 한 결혼이민여성 폭행사건으로 온 국민의 공분을 사고 있는 가운데 경북도가 결혼이민여성에 대한 다양한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경상북도8오전 도지사 접견실에서 톱텍의 이재환 대표, 레몬의 김효규 대표, 장흔성 경상북도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이 참석한 가운데 결혼이민여성에게 나눠줄 여성용 위생용품인 신소재 고급생리대 기부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에 기부하는 물품은 첨단 나노기술을 최초로 적용한 고급 생리대 975천여 개로 도내 시군 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통해 결혼이민여성13천여 명에게 전달된다.

 

2012년에 설립된 레몬은 5년간 500억원의 연구비를 투입하여 나노 멤브레인 생산기술을 확보했으며, 미국 기업과 3년간 독점공급 계약을 체결하는 등 경북의 강소기업으로 신소재산업 분야에서 새로운 장을 열어가고 있다.

 

 * 멤브레인 : 특정성분을 선택적으로 통과시킴으로써 혼합물을 분리할 수 있는 막

 

레몬의 모기업인 톱텍은 구미시 4공단에 본사를 두고 있는 지역 기업으로 1992년 설립된 이래 디스플레이, 반도체, 자동차부품 제조장비사업과 신성장동력 사업군인 태양광 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

 

한편, 경북도와 구미시는 지난해 12레몬과 구미 공장증설 투자와 관련해 고용창출 200, 투자금액 1,200억원, 나노멤브레인 제조를 위한 설비를 증설하는 내용의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한 바 있다.

 

이어, 오후에는 도청 다목적홀에서 이철우 도지사, 도기윤 농협경북본부장, 다문화가족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다문화가족 모국항공권 전달 및 환송행사를 가졌다.

 

지원대상은 총 26가구 102명으로 입국 3년 이상된 결혼이민여성 가운데 농업종사, 결혼기간, 자녀 수, 시부모 부양여부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선정했으며 결혼이민여성 본인은 물론 배우자와 자녀들도 함께 방문할 수 있도록 가족 왕복항공권과 가구당 70만원의 체재비도 지원받는다.

 

 * 출신국(가구) : 26가구(베트남 18, 중국 3, 필리핀 2, 캄보디아 1, 라오스 1 일본1)

 

경북도의 다문화가족 모국방문 항공권 전달은 다문화가족의 안정적인 생활과 성공적인 농촌정착을 지원하고 다문화가족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유도하기 위해 2007년부터 농협재단 지원으로 추진, 지난해까지 총319가구 1,235명이 혜택을 받았다.

 

도기윤 경북농협본부장은 결혼이민여성들이 고국의 가족과 따뜻한 정을 나누는 행복한 고향방문이 되었으면 한다면서 이들이 우리 농촌에 성공적으로 정착해 안정적으로 생활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경북도는 고향을 떠나 먼 이국땅에서 열심히 살아가고 있는 결혼이민여성들이 경북 도민으로서 자긍심을 갖고 안정적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9171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북도, 도내 결혼이민여성에 다양한 지원책 펼쳐 눈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