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1-17(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7.11 13:1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4.jpg

경북도, 도 경찰청과 다문화가정 범죄예방 위해 머리 맞대

 

 합동실무워크숍... 경북도, 도경찰청, 다문화가족지원센터 한자리에 모여

 

[경북=국내매일]안정근 기자 = 경상북도9부터 이틀간 구미 파크비지니스 관광호텔에서 시군 다문화담당공무원, 도 경찰청과 일선 경찰서의 외사경찰, 다문화가족지원센터 직원 등 90여명이 다문화가족 범죄예방을 위해 처음으로 한자리에 모였다고 밝혔다.

 

경북도는 다문화가족 및 외국인이 언어장벽과 함께 한국사회에 대한 정보 부족 등으로 금융사기를 비롯한 각종범죄에 취약하다는 점을 인식하고 도 경찰청과 함께 하반기부터 다문화가족에 대한 법 감수성 제고를 위한 교육과 홍보사업을 새롭게 추진하기로 했다.

 

앞으로 경북도내 전 시군은 지역 경찰서와 협업으로 도내 다문화가족을 대상으로 지역실정에 맞는 범죄예방 활동과 법 감수성 교육, 범죄예방 홍보활동을 통해 사전 예방조치를 강화한다.

 

도는 전국 최초로 광역단위 다문화가족 SOS긴급지원팀을 결성해 문제해결과 사후관리까지 원스톱서비스를 제공해오고 있다.

 

 * 경북도의 결혼이민자는 전국 시도 중 6번째로 많고, 2006년 대비 5배로 증가함

 

또한, 빈틈없는 안전망 구축을 위해 모든 읍면동에 총 355명의 SOS지역 조사위원을 위촉해 위기에 처한 다문화 이웃을 발굴신고토록 안내하고 있으며, 앞으로 명예경찰 및 다문화가족 지킴이를 위촉하는 방안을 도 경찰청과 협의했다.

 

아울러 도는 2013년부터 시행중인 다문화 이해교육 대상에 지역주민 외에도 부부갈등, 고부갈등 해결을 위한 가족교육을 포함해 추진하고 있으며, 긴급한 보호가 필요한 이주여성과 자녀들을 보호하는 이주여성 보호시설(쉼터)을 지난해부터 1개소 추가 지원해 도내 폭력피해 이주여성보호시설은 모두 3개소를 운영 중에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9510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북도, 도 경찰청과 다문화가정 범죄예방 위해 머리 맞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