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1-15(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08 09:1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jpg

< 716일 그랜드호텔에서시민이 꿈꾸는 신청사를 주제로 열린 제17회 대구시민원탁회의에서 권영진 대구시장이 시민들과 함께 의견을 나눴다. >

 

 

잡아라 미세먼지, 숨쉬는 맑은 대구!

18회 대구시민원탁회의참가자 모집

 

22일까지 시민원탁회의 홈페이지 또는 전화 접수

25일 오후 7시 그랜드호텔 2층 다이너스티홀에서 개최

 

[국내매일]안현철 기자 = 대구시는 미세먼지 대응을 위한 시민의 목소리를 듣고자 제18회 대구시민원탁회의를 개최한다.

 

이번 원탁회의는 사회재난으로 규정될 정도로 심각한 가을겨울철 불청객인 미세먼지에 대한 대구시의 정책과 대응할 수 있는 전략들을 시민과 함께 논의하기 위해 마련된다. 

 

슬로건은 미세먼지에 대한 경각심을 함께 가지자는 취지에서시민과 함께! 잡아라 미세먼지, 숨 쉬는 맑은 대구로 정했다. 

 

관심 있는 대구시민 또는 대구에 생활 근거지가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가능하며, 참가신청은 시민원탁회의 홈페이지(http://daeguwontak.kr)또는 전화를 통해 1122일까지 할 수 있다. 

  접수 : 사무국(428-4760~4762, 770-5080), 대구시 시민소통과(803-2931~2935)

 

시는 분지 지형의 특성상 대기 정체 영향으로 미세먼지 발생 빈도가 높고, 미세먼지 중 외부영향이 차지하는 비중이 높아서 지역 간 협력 및 공동의 노력이 필요한 실정이다.

 

또한, 자체 미세먼지 배출량 중 비중이 높은 수송분야 오염원을 줄이고 실내 공기질 개선을 위한 개선 대책도 더 적극적으로 마련돼야 한다.

 

이에, 국가적인 미세먼지 대응전략과 우리시의 미세먼지 관리 정책들을 살펴보고 지속가능한 발전이라는 인식 전환을 통해 대구 특성을 고려한 맞춤 대책과 실천방안에 대한 시민들의 아이디어를 모아보고자 한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동절기가 되면서 우리의 숨과 일상적인 삶을 위협하는 미세먼지가 다시 문제가 되고 있다언제든 어디에서든 앞산과 팔공산을 조망 할 수 있는 맑은 대구를 가질 수 있는 방안에 대한 고민을 시민들과 함께 나누는 토론의 장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162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18회 대구시민원탁회의’참가자 모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