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1(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16 15:4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3.jpg

 

 

경북도청 공무원들, 고향 찾아 태풍피해 일손돕기 나서

 

 9.10~16까지 15개 시군에 경북도청 향우회 300여명 일손돕기 지원

 

 

[국내매일] 안정근 기자 = 경북도청 공무원들이 910일부터 16일까지 연이은 태풍으로 심각한 피해가 발생한 고향을 찾아 긴급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경북도청 공무원 300여명은 향우회별로 지난 10일 포항, 의성, 영덕 등 3개 시군을 시작으로 11일 경주, 영주, 영천 등 3개시군, 15일 안동, 구미, 상주, 문경, 영양, 청도, 성주 등 7개 시군, 16일에는 청송, 봉화 등 2개 시군의 고향을 찾아 구슬땀을 흘리며 태풍피해 농가 일손돕기를 지원했다.

 

작업자 전원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마스크착용, 작업자간 거리두기, 작업 중 대화자제 등의 정부의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며 복구작업을 시행했다.

 

청도군 운문면 방지리에서 40여년간 벼농사를 짓고있는 피해농업인 김윤봉씨는 힘들여 지은 벼가 쓰러져 어떻게 해야 하나 막막했는데 경북도청 공무원들이 고향의 아픔을 함께해줘 얼마나 고마운지 모르겠다며 감사를 표시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북도청 공무원들, 고향 찾아 태풍피해 일손돕기 나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