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6-26(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4.10 15:2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태극기.jpg

제100주년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기념식’개최

▸ 선열들의 숭고한 애국정신, 잊지 않고 보답하겠습니다.

▸ 대구 3‧1만세운동 주제연극 공연, 문화재 태극기 전시 등 뜻깊게 개최


[대구=국내매일]안현철 기자 = 대구시는  11일 오전 11시 수성아트피아 무학홀에서 광복회 대구시지부(지부장 김명환) 주관으로 제100주년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기념식을 개최한다.

대한민국 임시정부는 우리나라 최초의 민주공화정으로 일본제국주의에 빼앗긴 나라를 되찾고자 온 국민이 혼연일체가 된 3‧1운동으로 촉발되어 100년전 4월 11일 상해에서 수립되었다.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인 이날 기념식은 권영진 대구시장, 배지숙 대구시의장, 김명환 광복회 대구시지부장을 비롯한 보훈단체장, 독립유공자와 유족, 시민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임시정부 100주년 기념영상 상영, 약사보고, 기념사, 기념공연, 만세삼창의 순으로 진행된다.

 100주년 기념행사 특별공연으로 대구 최초의 3‧1만세운동인 서문장터 만세운동을 통하여 평화적 독립의 염원을 주제로 하는 연극 ‘100년의 불꽃’이 공연되며,이어진 만세삼창에서 장병하 애국지사는 ‘선열들의 숭고한 독립정신을 이어받아 국가와 민족의 번영을 기원하자’고 다짐한다.

이날 행사장에는 문화재 태극기 사진 20여점이 전시된다. 3‧1운동 당시의 태극기 인쇄용 목판, 상해 대한민국임시정부 임시의정원게양 태극기, 김구 선생 서명문 태극기, 한국광복군 서명문 태극기 등이 전시되어 태극기 속에 담긴 역사적 의의와 애국정신을 함께 느끼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구시는 임시정부수립 기념일을 맞아 애국선열들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고 시민의 나라사랑정신 대통합의 기회를 삼고자 4월 1일부터 시 전역 주요네거리에 태극기를 게양하고, 시정 전광판, 시 및 구‧군 홈페이지 등을 통하여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시민들에게 널리 알리고 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대구는 국채보상운동과 대한광복회 창설, 3.1운동과 의열투쟁, 해외항일운동으로 이어지는 독립운동의 聖地인 도시”라며, “앞으로도 국가유공자 명예의 전당 조성, 대구호국보훈대상 시행 등 보훈선양사업을 중단 없이 추진하고, 대구의 독립운동 유공자와 사료들을 낱낱이 찾아내어 새로운 대구 100년을 향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100주년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기념식’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